석쇠에서 뚝뚝 떨어지는, 아버지 눈물같은…
석쇠에서 뚝뚝 떨어지는, 아버지 눈물같은…
  • 최순덕
  • 승인 2019.07.15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버지의 눈물

석쇠 아래로 돼지기름이 뚝뚝 떨어진다

아버지는 고기 한 점을 집어 굵은 소금에 찍어드신다

나는 사홉들이 소주 뚜껑을 따다가 그만 엄지 손가락을 다쳐 피가 났다

행여 아버지가 볼새라 행주로 손가락을 감았다

아버지 한 잔 받으세요

아버지는 아이처럼 흡족해 하시며

소주 한 잔, 돼지고기 한 점씩을 일정한 간격으로 잡수신다

 

퇴직 하신 후,  아버지는 날마다 야위여가셨다

얼굴 위로 솟아나는 광대뼈 그리고 어두운 눈빛

숯처럼 시커먼 눈썹만이 이전의 아버지 같았다

엄마의 앙칼진 푸념은 아버지를 점점 오그라들게 했고

정갈하던 공무원의 몸가짐도 차츰 흐트러지셨다

 

아버지 한 잔 더 받으세요

나는 공손하게 소주를 따른다

아버지는 마치 어려운 사람을 대하듯

두 손으로 잔을 받치고 나는 울컥울컥 목이 메인다

석쇠에서 돼지고기 하릴없이 뚝뚝 기름만 떨구는데

나는 자꾸만 아버지의 눈물 같아 가슴을 뜨겁게 데인다

최순덕 시민기자 rachel_1110@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광주광역시 광산구 목련로273번길 68
  • 대표전화 : 062-520-8000
  • 팩스 : 062-522-809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욱
  • 법인명 : 사단법인 드림미디어
  • 제호 : 광주노인신문 노다지
  • 등록번호 : 광주 아 00282
  • 등록일 : 2018-10-11
  • 발행일 : 2018-10-11
  • 발행인 : <사>드림미디어 이용교
  • 편집인 : 채정희
  • 광주노인신문 노다지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광주노인신문 노다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ity@gjdream.com
ND소프트